VIEWPOINT

작품을 보는 다채로운 관점

낭만이 흐르는 숲속으로의 힐링 예술 산책

<한여름 밤의 숲속 음악회>
예술의전당 뒤편,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은 비밀 장소인 우면산 자락의 연못무대에서 색다른 공연이 펼쳐진다. 산자락 작은 연못 우면지(池...
예술의전당 뒤편,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은 비밀 장소인 우면산 자락의 연못무대...
예술의전당 뒤편,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은 비밀 장소인 우면산 자락의 연못무대에서...
20여 년간 무대에 오르며 검증된 공연부터 이번에 첫선을 보이는 신작까지 상차림이 풍성하다. 7월 16일부터 8월 23일까지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 오를 공연들을 주목해보자.

온 가족이 즐기는 행복한 문화 바캉스

<2020 예술의전당 어린이 가족 페스티벌>
보잘것없는 강아지똥과 민들레꽃, 할아버지와 함께 시간을 보내며 할머니의 빈자리를 받아들이는 손녀, 미스터리한 세눈박이 도깨비가 기다리는 신비...
보잘것없는 강아지똥과 민들레꽃, 할아버지와 함께 시간을 보내며 할머니의 빈자리를 받...
보잘것없는 강아지똥과 민들레꽃, 할아버지와 함께 시간을 보내며 할머니의 빈자리를 받아들...

문화예술을 우선순위로 두는 독일의 코로나19 대처법

예술의 가치를 높게 여기는 독일에서는 일거리를 잃은 예술가를 지원하려는 노력이
정부와 민간 차원에서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2019년 12월 발생해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벌써 네 달째 맹렬한 확산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전 세계 공연계 또한 하루 ...
2019년 12월 발생해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벌써 네 달째 맹렬한...
2019년 12월 발생해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벌써 네 달째 맹렬한 확...
체험형 키즈오페라를 만들어낸 안주은의 연출 노트.

어린이를 위한 오페라를 만든다는 것

참여형 키즈오페라를 만들어낸 <푸푸 아일랜드> 안주은의 연출 노트
웃고, 뛰고, 때로는 울면서도 신나게 볼 수밖에 없는 키즈오페라(kids opera)를 들어본 적이 있는가. 다소 역설적으로 느껴지는 이 특...
웃고, 뛰고, 때로는 울면서도 신나게 볼 수밖에 없는 키즈오페라(kids opera...
웃고, 뛰고, 때로는 울면서도 신나게 볼 수밖에 없는 키즈오페라(kids opera)를...
세계 최대 규모인 예루살렘 이스라엘 박물관에서 온 이 19세기 인상주의 걸작들은 우리의 잃어버린 봄을 돌려줄 것이다.

그림으로 집에서 봄을 맞아봄

<모네에서 세잔까지 : 예루살렘 이스라엘 박물관 인상파와 후기 인상파 걸작>展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은 왔지만 봄 같지가 않다’는 이 시구가 올봄처럼 애석하게 들어맞는 해가 또 있었던가.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우...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은 왔지만 봄 같지가 않다’는 이 시구가 올봄처럼 애석...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은 왔지만 봄 같지가 않다’는 이 시구가 올봄처럼 애석하게...
공연 문화가 발달한 영국은 공연계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고 있을까?

코로나19 사태에 대처하는 영국의 자세

공연 문화가 발달한 영국은 공연계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고 있을까?
공연을 직업으로 한다는 것은 전자 상거래, 디지털 이미지 등이 범람하는 사이버 시대에 홀연히 살아가는 유리 세공업자나 아직까지 실과 바늘로 가죽...
공연을 직업으로 한다는 것은 전자 상거래, 디지털 이미지 등이 범람하는 사이버 시대에 ...
공연을 직업으로 한다는 것은 전자 상거래, 디지털 이미지 등이 범람하는 사이버 시대에 홀연...
‘코로나19 사태’라는 최악의 상황에서, 퀸의 노래 가사처럼 모두의 마음이 무너져 내리고 배우들의 분장이 엉망이 될지라도, 쇼는 계속되어야 한다

쇼는 계속되어야 한다!

코로나19 사태로 공연이 멈췄지만 우리에겐 다행히 ‘온라인’이라는 대안이 있다.
텅 빈 공간, 우리는 무엇을 위해 사는가? 버려진 장소들, 우리는 현실을 자각한 듯하네 계속해서, 우리가 무얼 찾는지 아는 자 있는가? ...
텅 빈 공간, 우리는 무엇을 위해 사는가? 버려진 장소들, 우리는 현실을 자각한 ...
텅 빈 공간, 우리는 무엇을 위해 사는가? 버려진 장소들, 우리는 현실을 자각한 듯하...
음반이나 라디오 방송, 인터넷 등을 이용한다면 집에서도 얼마든지 클래식 음악으로 봄을 느낄 수 있다.

클래식 음악으로 집에서 맞는 봄

‘재택 근무’처럼 ‘재택 감상’도 있다. 집에서 클래식 음악으로 봄을 맞아 봄.
전에는 어떻게 살았는지 기억나지 않을 정도로 코로나19가 우리의 생활을 바꿔놓았다. 거의 두 달 동안 마음 놓고 외출해보지도 못했다. 집에만...
전에는 어떻게 살았는지 기억나지 않을 정도로 코로나19가 우리의 생활을 바꿔놓았다....
전에는 어떻게 살았는지 기억나지 않을 정도로 코로나19가 우리의 생활을 바꿔놓았다. 거...